꿀잼자료

   경찰 "'패스트트랙 몸싸움' 고화질 영상 확보..의원들 곧 조사"(종합)

아나콘다 0 278 0
경찰 "'패스트트랙 몸싸움' 고화질 영상 확보..의원들 곧 조사"(종합)
입력 2019.06.24. 14:18


수사 대상 의원 108명..한국 58명·민주 40명·바른미래 6명·정의 3명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처리를 둘러싼 여야의 고소·고발전을 수사하는 경찰이 화질이 선명한 현장 동영상을 대량 확보해 수사 중이다.

조사가 탄력을 받음에 따라 이달 말부터는 피고발 국회의원에 대한 경찰 조사도 시작될 전망이다.

원경환 서울지방경찰청장은 24일 기자간담회에서 "국회 사무처의 폐쇄회로(CC)TV가 아닌 방송사에서 선명하게 찍은 동영상을 많이 받았다"며 "동영상 용량은 총 1.4TB(테라바이트)로 양이 굉장히 많다"고 밝혔다.

원 청장은 "영상 분류 작업을 계속하면서 국회 사무처의 경호·의안과 직원, 의원실 보좌관 등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했다"며 "이 정도 속도라면 이달 말 정도면 분석되는 순서대로 피고발인에게 출석을 요구하는 것도 가능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여야는 지난 4월 말 국회에서 선거제·개혁법안 패스트트랙 지정을 둘러싸고 몸싸움을 벌이는 등 격렬하게 대치했다.

이후 상대 당 의원에 대해 국회법위반, 공무집행방해, 재물손괴 혐의 등으로 무더기 고소·고발전을 이어갔고, 사건을 접수한 검찰은 대부분을 영등포경찰서에 수사 지휘했다.

이에 따라 영등포경찰서는 중복된 인원을 제외하고 총 108명에 이르는 국회의원을 수사 중이다. 보좌관과 당직자 등을 포함한 전체 피고발인 수는 120명에 달한다.

수사 대상 의원들을 소속 정당별로 보면 자유한국당 의원이 58명으로 가장 많다. 민주당이 40명이며 바른미래당 6명, 정의당 3명이다. 무소속 의원 중에는 국회의장 신분으로 형식상 무소속인 문희상 의장이 수사 대상이다.

국회의원 신분이 아닌 수사 대상은 정당 당직자나 의원실 관계자, 조국 민정수석·유인태 국회 사무총장 등이다.

id@yna.co.kr


http://news.v.daum.net/v/20190624141852166?f=p

0 Comments
Hot

인기    애가 그럴수도 있죠.jpg

댓글 0 | 조회 226 | 추천 0
Hot

인기    화웨이 폴더블폰 근황.gif

댓글 0 | 조회 296 | 추천 0
Hot

인기    이거 한국꺼 아니에요.jpg

댓글 0 | 조회 176 | 추천 0
Hot

인기    수산시장의 결투.gif

댓글 0 | 조회 205 | 추천 0
Hot

인기    창틀 닦는 꿀팁.gif

댓글 0 | 조회 250 | 추천 0
Hot

인기    미국인과 식사할때 금기사항.jpg

댓글 0 | 조회 175 | 추천 0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