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잼자료

   자유한국당 4선 이군현 의원직 상실

아나콘다 0 211 0
'정치자금법 위반' 한국당 4선 이군현 의원직 상실…집유 확정

기사입력2018.12.27 오전 10:34
최종수정2018.12.27 오전 11:16




보좌진 월급 빼돌려 정치자금 사용…후원금 불법수수

4선 의원…20대 총선 때 전국 유일 '무투표 당선'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확정 받은 이군현 자유한국당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보좌진 월급을 빼돌려 불법 정치자금으로 사용하고 후원금을 불법 수수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군현(66·경남 통영·고성) 자유한국당 의원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확정받아 의원직을 상실했다.

대법원 2부(주심 조재연 대법관)는 27일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 의원의 상고심에서 정치자금 불법 수수에 대해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확정했다.

회계보고 누락에 대해서도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한 원심판결을 확정했다.

공직선거법에 따르면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국회의원 당선이 무효가 된다.

이 의원은 19대 의원 시절인 2011년 7월∼2015년 12월 보좌진 급여 중 2억4천600만원을 돌려받아 국회에 등록되지 않은 다른 직원의 급여와 지역구 사무실 운영비 등에 쓴 혐의로 2016년 8월 재판에 넘겨졌다.



선거관리위원회에 정식으로 신고하지 않은 예금 계좌에서 사용한 정치자금의 수입·지출 보고를 누락하고, 고등학교 동문인 사업가 허모 씨에게서 2011년 5월 1천500만원을 격려금 명목으로 수수한 혐의도 받았다.

1·2심은 "다시는 이런 일이 벌어지지 않게 하려면 의원직을 박탈할 수 있는 형의 선고가 불가피하다"며 정치자금 불법 수수 혐의에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 회계보고 누락 혐의에 대해선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대법원이 하급심이 선고한 형을 그대로 확정함에 따라 이 의원은 의원직을 상실하게 됐다.

교육 전문가 출신인 이 의원은 한국과학기술원(KAIST) 인문사회과학부 교수, 중앙대 교육대학원 교수를 지내다 2004년 17대 총선 때 한나라당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했다.

이후 18∼20대 총선 때 고향인 통영·고성에서 잇따라 당선된 4선 의원이다. 20대 총선에선 경쟁 후보가 없어 전국에서 유일하게 무투표로 당선됐다.

chopark@yna.co.kr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1&aid=0010547219




0 Comments
Hot

인기    암묵적 합의.jpg

댓글 0 | 조회 245 | 추천 0
Hot

인기    다리 찢기 시도한 여성의 민망한 결말

댓글 0 | 조회 266 | 추천 0
Hot

인기    춤출 땐 뱃걸.jpg

댓글 0 | 조회 204 | 추천 0
Hot

인기    불편한 화장실 남녀표시.jpg

댓글 0 | 조회 215 | 추천 0
Hot
Hot

인기    흔한 금괴 밀수법.gif

댓글 0 | 조회 228 | 추천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