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정보

佛-獨, G20 정상회의 통해 비트코인 공동규제 제안

샬랄라 0 60 0


180119_11_0.jpg

ⓒ AFP=뉴스1



(서울=뉴스1) 신기림 기자 = 프랑스와 독일이 오는 3월 아르헨티나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가상화폐)를 규제하는 공동 제안서를 발표할 것이라고 부뤼노 르 메르 프랑스 재무장관이 18일(현지시간) 밝혔다.

르 메르 장관은 이날 파리에서 기자들에게 "독일과 프랑스가 공동으로 비트코인 관련 리스크에 대한 분석과 규제를 담은 제안서를 내놓을 것"이라며 "3월 아르헨티나 G20 정상회의에서 공유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페테 알트마이어 독일 재무장관과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우리 시민들에게 (비트코인) 리스크를 설명하고 이를 줄일 책임이 있다"고 강조했다.

가장 대표적인 암호화폐 비트코인은 지난달 중순 거의 2만달러에서 최근 며칠 동안 반토막이 났다가 1만1000달러선을 가까스로 회복했다. 시장에서는 최근 급격한 가격 상승세에 투기를 억제하기 위한 각국의 규제가 강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커졌다.

 

원문보기 http://news.nate.com/view/20180119n21363

0 Comments
제목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