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정보

세계 최대 인터넷 방송 플랫폼 트위치 근황

겟러키가이 0 361 0

1.jpeg

 


아시안게임 e스포츠 중계해 무료 다운로드 3위였던 트위치

접속 차단되고, 애플 앱스토어에서도 자취 감춰

中 네티즌 "시진핑 생각과 맞지 않으면 다 막힌다"

 

유튜브, 구글, 페이스북, 트위터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차단한 중국이 전세계에서 가장 큰 인터넷방송 플랫폼 중 하나인 트위치도 막아섰다. 아시안게임 e스포츠 중계로 중국에서 큰 인기를 얻은 지 3주 만이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의 IT뉴스 서비스인 '아바쿠스'는 "트위치가 중국 정부에 의해 차단된 것으로 보인다"고 21일 보도했다. 아바쿠스는 "트위치가 중국에서 접속이 되지 않는데, 애플 앱스토어에서도 조용히 사라진 걸 보면 단순 사고나 실수가 아닌 걸 알 수 있다"고 했다.

 

아마존의 자회사인 트위치는 스트리머 220만명과 일간 시청자 1500만명을 자랑하는 거대 인터넷방송 플랫폼이다. 다만 중국에는 서버를 두고 있지 않아 속도가 느려 중국에서 인기가 많지 않았다.

 

트위치를 중국에 퍼뜨린 건 e스포츠였다. 중국에는 e스포츠를 즐기는 관람객이 2억6000만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런 중국에서 관영방송인 CCTV가 아시안게임 e스포츠 종목을 중계하지 않자 중국인들은 트위치로 향했다. 트위치는 애플 중국 앱스토어 무료 어플리케이션 3위에 오를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

 

http://cm.asiae.co.kr/view.htm?no=2018092107520443568

 

트위치가 중국 시장 장악 할려고 하자 중국 정부에서 바로 차단행

0 Comments
제목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