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정보

개봉 첫날 33만 관객 동원 ‘공작'

샬랄라 0 191 0

1aa81851e5e3c3a81bab991341f20cc7_1533787791_4216.jpg


유행어로나 소비하던 말이 딱 들어맞는 영화가 나왔다. 관객들이 금일(8일) 개봉한 영화 '공작'을 보고 보이고 있는 반응이다.


오늘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 '공작'은 오전부터 빠른 속도로 관객들을 모으고 있다. 개봉일 오전 23.7%, 예매량 12만 8천 장을 돌파하며 현재 박스오피스 1위작 '신과함께-인과 연'(예매율 34.3%, 18만 6천장)을 바짝 추격하고 있다. 이는 지난해 겨울 개봉해 천만 관객을 동원한 '신과함께-죄와 벌'과 지난해 여름 천만 흥행작 '택시운전사'의 개봉일 기록을 능가하는 수치다. 지금과 같은 분위기라면 '신과함께2'와 '공작'의 쌍끌이 흥행이 가시화될 전망이다.


'공작'은 1990년대 중반, '흑금성'이라는 암호명으로 북핵의 실체를 파헤치던 안기부 스파이가 남북 고위층 사이의 은밀한 거래를 감지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첩보극. 황정민, 이성민, 조진웅, 주지훈 등이 주연을 맡았다.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4881958&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0 Comments
제목